수석엔 태고 신비 담겨있어 > 수석계 동향(動向) | 수석넷

수석엔 태고 신비 담겨있어 > 수석계 동향(動向)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수석계 동향(動向)


 

수석엔 태고 신비 담겨있어

페이지 정보

작성자수석넷 댓글 0건 조회 259회 작성일 17-07-14 07:59

본문

0546b47edd8c25615989c7a47a93c6a7_1499986775_2302.jpg 

이정애 전 한인수석협회장


“수석에는 태고의 신비가 담겨 있답니다”

재활 코디네이터인 이정애(미국명 정 크루거)씨는 수석 수집가다. 90년대 초부터 수석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으니 벌써 20년이 다 됐다.
1년에 3~4차례 수석 채집을 위한 여행을 하는 것은 물론이고 셔먼옥스에 있는 집은 수석들로 가득 차 있다. 지난해에는 한인수석협회 회장직을 맡기도 했다.
이씨가 수석에 관심 갖기 시작한 건 남편 단 크루거씨와 결혼하면서부터다. 남편을 만나기 전까지 정애씨는 수석에 대해 아무 것도 몰랐지만 남편과의 데이트가 시작되면서 자연스럽게 수석을 접하게 됐다.

아이오와주 출신 남편은 어릴 때 할머니로부터 모든 사물은 ‘정신’이 있다는 사실을 배웠고 30대 중반 이후 아시아 문화에 매료되면서 수석을 본격적으로 공부한 전문가였다.
서당개 3년이면 풍월을 읊는다는 속담처럼 이제는 정애씨도 남편 못지않은 수석 전문가가 다 됐다. 처음에는 수석보다 남편과 함께 하는 채집 여행이 더 좋았지만 지금은 수석의 묘미에 흠뻑 빠져 있다.

정애씨는 “돌은 귀를 잘 기울이는 사람에게 말을 걸어오며 가까이 하면 태고의 대화를 들을 수 있다”는 앙드레브르통의 수필을 인용하며 “수석에는 태고의 신비가 담겨 있다”며 수석 예찬론을 폈다.
  

문의 (818)515-6130/(213)507-4796
자료출처: 미주한국일보  http://www.koreatimes.com/
 

추천0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62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
회원로그인

설문조사

어떤 형의 수석을 좋아하세요?




powered by suseok.net

그누보드5
Copyright © 수석넷. All rights reserved.